생명보험 시장 장기보장성 상품 찾아보는 방법을 알아보세요 - 농협 실비보험

보험뉴스

 

올해들어서 생명보험시장에서는 만기가 10~15년으로 비교적 짧음 보험과 변액과 같은 기능을 탑재한 보장성 보험들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상품들은 수가 많지만 상품특유의 특색이 없어서 대부분이 비슷하게 보이는 단점이 있습니다.

지난 23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생명보험사들은 최근 종신보험보다는 만기가 짦은 보장성보험을 경쟁적으로 출시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품들은 대개 모두 만기가 짧으며 그 기간은 10~15년 내외가 많이 있습니다.

 

생명보험의 경우 정액형식의 보장이 가능한데 손해보험과 다르게 중복보장을 받을 수 있습니다. 손해보험에서는 실제로 발생한 손해에 대해서 비례로 보상을 하는 것이 차이점입니다. 예를 들면 진료비가 정해지면 정해진 액수를 보장받으니 진료비보다 보장금액이 높거나 낮을 수 있습니다. 반면에 실손보험은 정액이 아니기 때문에 비례로 보상받습니다. 


올해에 나온 생명보험사 신상품의 경우에는 저축성보험은 아직까지 없으며 저축의 성향이 지닌 상품들이 대거로 출시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최근 생명보험 시장에서는 온라인 전용의 미니보험을 출시하고 있으며 이는 저렴한 보험료로 필요한 보장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런 특징으로 인해서 많은 젊은 사람들이 흥미를 가지고 이용을 하고 있습니다.

 

또한 생명보험사는 보험사 부채를 예측해서 평가를 하기 때문에 보장기간이 긴 장기상품이나 저축성 보험은 불리하다고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이 지속이 되면 장기보험이나 저축성 상품이 나오기는 어렵다고 평가를 하고 있습니다.